Quantcast

‘아빠를 부탁해’ 이경규, 딸 예림표 ‘황당 비주얼 샐러드’ 본 반응은…‘궁금해’

  • 신미래 기자
  • 승인 2015.04.03 17: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미래 기자] 드디어 아빠 이경규를 위한 딸 예림의 병수발이 시작됐다.
 
지난 주 딸 예림을 데리고 병원에 가, 심혈관 검사를 한 아빠 이경규. 이번 주에는 딸 예림이 아팠던 아빠 이경규의 건강을 위해 처음으로 웰빙 샐러드 만들기에 도전했다.
 
딸 예림은 "건강을 위해서 샐러드 같은 걸 먹어야 한다."며 주방에 들어섰지만, 아빠 이경규는 연신 "네가 샐러드를 만들 줄 알아?"라고 되물으며 딸의 실력을 의심했다.  아빠 이경규의 의심에도 불구, 자신만만하게 주방에 들어섰던 예림은 주방에 들어간 뒤 5분도 채 지나지 않아, 서툰 칼질 솜씨를 드러내고는 양배추를 거의 찢다시피 자르며 샐러드를 만들어내, 아빠 이경규를 웃게 만들었다.

‘아빠를 부탁해’ 이경규 / SBS
‘아빠를 부탁해’ 이경규 / SBS

 
이 날의 백미는 예림표 황당 샐러드 소스와 건강주스. 예림은 매실액과 참기름, 소금을 섞은 예림표 특제 소스와 그라데이션이 돋보이는 정체불명의 건강 주스를 만들어냈다.
 
과연 예림표 특제 소스가 들어간 샐러드와 건강주스를 본 이경규의 반응은 어떨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아빠 이경규를 위한 딸 이예림의 병수발 결과는 오는 4월 4일 토요일 저녁 8시 45분 SBS 리얼 부녀 버라이어티 ‘아빠를 부탁해’ 3회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