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HD] ‘달콤한 비밀’ 신소율, 실감나는 모성애 연기…‘눈물 사냥꾼’ 등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미래 기자] 최근 인기 일일극으로 시청률 상위권에 올라가있는 KBS2 일일‘달콤한 비밀’(극본 김경희/연출 박만영/제작 아이윌미디어)에서 미혼모 '한아름'역을 맡은 신소율이 자신의 어머니와 딸 사이에서 두 가지 역할을 훌륭하게 해내는 호연을 보여 안방극장의 여제로 등극했다.
 
극중 신소율은 딸 티파니와 알츠하이머에 걸린 친모 때문에 골을 썩히고 있는 상황이다. 한때 사랑했던 남자에게 딸을 뺏길 까봐 두려워하고 알츠하이머에 걸린 친모가 자신을 잊을까 전전긍긍 하고 있다. 하지만 신소율은 이러한 상황에서 포기하지 않고 강한 정신력으로 이겨내는 모습을 보여줬다.
 
또한 신소율은 자신의 딸 티파니를 키우며 비로소 어머니의 마음을 이해하게 되는 ‘한아름’ 역을 풍부한 감정표현으로 완벽히 소화해냈을 뿐 아니라 강인한 모성애를 보여주면서 극의 몰입도를 한층 더 끌어 올렸다.

‘달콤한 비밀’ 신소율 / KBS‘달콤한 비밀’ 화면캡처
‘달콤한 비밀’ 신소율 / KBS‘달콤한 비밀’ 화면캡처

 
많은 시련을 이겨내며 딸과 엄마의 역할을 완벽히 해내가고 있는 신소율의 사실적인 연기에 많은 여성시청자가 공감하며 같이 눈물을 흘리고 있다. 또한 회를 거듭할 수록 성장하고 있는 신소율의 폭넓은 눈물연기에 KBS2 일일‘달콤한 비밀’의 대한 시청자들의 반응도 덩달아 높아지고 있는 추세이다.
 
한편 눈물의 여왕 신소율이 놀라운 열연을 보여주고 있는 KBS2 일일‘달콤한 비밀’은 매주 월~금요일 저녁 7시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