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HD] ‘착하지 않은 여자들’ 장미희, 채시라 아버지의 내연녀로 밝혀져… “죗값 치룬다고 생각해”
  • 김희경 기자
  • 승인 2015.02.26 22:4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경 기자] ‘착하지 않은 여자들’ 장미희, 채시라 아버지의 내연녀로 밝혀져… “죗값 치룬다고 생각해”
 
장미희가 돌아간 채시라의 아버지와 내연녀 관계였음을 털어놨다.
 
오늘 26일 방송된 KBS 드라마 ‘착하지 않은 여자들’에서는 장미희가 채시라에게 수표를 건네며 이유 없는 호의를 베풀었다.
 
이를 본 채시라는 이게 뭐냐고 물었고, 장미희는 “이 돈으로 빚 다 갚았다고, 되려 돈 몇 배 불렸다고 자랑해라”며 돈을 쥐어주었다.
 
이에 채시라는 “성함이 뭐냐”고 물었고, “장모란”이라는 이름을 듣고 “우리 아버지를 아냐”고 되물었다.

‘착하지 않은 여자들’ 출연진 / KBS ‘착하지 않은 여자들’ 화면 캡처
‘착하지 않은 여자들’ 출연진 / KBS ‘착하지 않은 여자들’ 화면 캡처

 
장미희는 그 말에 고개를 가만히 끄덕이며 “아버지가 나를 좋아한 건 사실이다. 하지만 나는 당신의 아버지를 좋아하지 않았다”고 말했고, 채시라는 의문을 가졌다.
 
장미희는 “나는 이제 1년도 살지 못한다. 이제 나는 죗값을 치룬다고 생각한다”고 말했고, 채시라에게 옷과 구두를 주는 호의를 베풀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버스정류장까지 바래다 준 장미희는 “가는 길에 우동도 사먹어라”라며 친절함을 잃지 않았다.
 
한편 KBS 수목드라마 '착하지 않은 여자들'은 3대에 걸친 결코 착하지만은 않은 여자들이 휘청이는 인생사를 지나면서 겪는 사랑과 성공, 행복 찾기를 담은 성장 드라마로 오늘(25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