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라디오스타’ 최현석, “야식 직접 해 먹는 것보다 시켜 먹어”… ‘깜짝’

  • 조혜진 기자
  • 승인 2015.02.26 11:2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혜진 기자] ‘라디오스타’ 최현석, “야식 직접 해 먹는 것보다 시켜 먹어”… ‘깜짝’
 
‘라디오스타’ 최현석
 
‘라디오스타’에 최현석 셰프가 출연하면서 그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 받고 있다.
 
지난 25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최현석 셰프는 훈훈한 외모와 입담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이에 최현석 셰프가 과거 SBS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해 했던 발언이 재조명 받고 있다.

‘라디오스타’ 최현석 /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 화면 캡처
‘라디오스타’ 최현석 /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 화면 캡처

 
최현석 셰프는 당시 방송에서 “나는 가정적이지 않은 셰프다. 야식을 직접 해먹기보다는 시켜먹는 편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셰프들이 먹는 것에 까칠할 것 같은데 편견이다. 내 주위 셰프들은 입맛이 저렴하고 토속적이다. 나만해도 꼬리곰탕을 제일 좋아한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