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사라진 내일’ 박효주-이현욱, 설 맞아 새해인사 전해… ‘새해 덕담’ 눈길

  • 문혜림 기자
  • 승인 2015.02.17 12:5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혜림 기자] ‘사라진 내일’ 박효주-이현욱, 설 맞아 새해인사 전해… ‘새해 덕담’ 눈길
 
‘사라진 내일’ 박효주-이현욱
 
배우 박효주, 이현욱이 2015년 설을 맞이해 덕담을 전해왔다
 
박효주와 이현욱의 소속사 열음엔터테인먼트 측은 17일 두 사람이 나란히 서서 이틀 후 다가올 설날을 즐겁게 보내라는 의미로 새해 인사가 적힌 종이를 들고 입가에 옅은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담긴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두 사람이 들고 있는 종이에는 “다가오는 민족의 대명절 설날, 사랑과 행복이 가득한 설 연휴 보내세요~”, “새해에는 원하시는 일 모두 다~ 이루시고 항상 웃는 일만 가득하시길 바래요”라는 문구로 명절 인사가 쓰여져 있다.
 
‘사라진 내일’ 박효주-이현욱 / 열음엔터테인먼트
‘사라진 내일’ 박효주-이현욱 / 열음엔터테인먼트


한편, 박효주-이현욱 두 배우는 영화 ‘사라진 내일(가제)’에서 각각 불미스러운 사건을 폭로하고자 하는 열혈 여기자와 촬영기자로 분해 또 한 번 새로운 연기 변신을 보여줄 예정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