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애니멀즈’ 강남-서장훈, 아이들 위해 썰매끌기 고군분투…‘무릎에 무리가’

  • 우 선 기자
  • 승인 2015.02.15 17:4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 선 기자] ‘애니멀즈’ 강남-서장훈, 아이들 위해 썰매끌기 고군분투…‘무릎에 무리가’
 
‘애니멀즈’ 강남과 서장훈이 아이들을 위해 고군분투했다.
 
15일 방송된 MBC ‘일밤-애니멀즈’에서 강남과 서장훈은 아이들을 썰매에 태워 달리기에 나섰다.
 
강남은 아이들이 크게 흥미를 느끼지 못하자 “얘들 재미없나봐” 라며 걱정스런 모습을 보였다.

강남 / MBC 애니멀즈 방송 화면 캡처
강남 / MBC 애니멀즈 방송 화면 캡처

 
이어 강남은 지쳤음에도 아이들이 탄 썰매를 힘껏 끌며 최선을 다했다. 서장훈은 지친 채 앉아 숨을 골랐다.
 
서장훈은 “현역 생활을 오래 했기 때문에 조금만 뛰어도 무릎에 무리가 간다”고 털어놔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