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호구의 사랑’ 이수경, 여자형제의 현실 100% 밝혀… ‘강호구 잡을 연애박사’

  • 김희경 기자
  • 승인 2015.02.10 07: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경 기자] ‘호구의 사랑’ 이수경, 여자형제의 현실 100% 밝혀… ‘강호구 잡을 연애박사’
 
‘호구의 사랑’ 이수경의 첫 등장이 심상치 않다.
 
지난 9일 첫 방송된 tvN ‘호구의 사랑’에 출연한 강호경(이수경)은 강호구(최우식)의 쌍둥이 동생으로 등장했다. 집 밖에서는 예쁜 미모로 많은 남자들을 거느리지만 집 안에서는 발가락으로 스타킹을 벗고 그 스타킹의 냄새를 맡는 엽기적인 행동을 하기도 한다.
 
이어 변장 수준의 화장을 지우고 도수 높은 안경에 늘어진 트레이닝복을 입고 집 안을 뒹굴거리는 반전 캐릭터로 등장했다.

‘호구의 사랑’ 이수경 / tvN ‘호구의 사랑’ 화면 캡처
‘호구의 사랑’ 이수경 / tvN ‘호구의 사랑’ 화면 캡처

 
더 놀라운 것은 이런 이중캐릭터는 흔히 ‘건어물녀’라는 설정을 가지고 있던 다른 드라마와는 달리, 강호구의 연애에 아낌없는 조언을 줄 수 있는 연애박사로 등장한다는 점.
 
초반에 보여지는 강호경의 모습은 신인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정도의 여유로운 연기력과 능청스러움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한편 tvN 월화드라마 '호구의 사랑'은 밀리면 밀리는대로, 당기면 당기는대로 당하는 대한민국 대표 호구 '강호구'와 걸쭉한 입담의 소유자인 국가대표 수영 여신 '도도희', ‘엄친아’의 이미지 '변강철', 남자인 듯 여자 같은 밀당 고수 '강호경'까지. 이들 4명의 호구 남녀가 펼치는 갑을 로맨스 드라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