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임병장, 계획적 범행 저질러 최고형 ‘사형’ 선고

  • 유혜지 기자
  • 승인 2015.02.03 14: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GOP (일반전초)에서 총기를 난사해 장병 5명을 살해, 7명을 다치게 한 혐의로 기소된 임모(23) 병장에게 법정 최고형인 사형이 선고됐다.

3일 원주시 제1야전군사령부 보통군사법원에서 열린 선고공판에서 재판부는 임 병장에게 사형을 선고했다.

임병장 / KBS1 방송 캡쳐
임병장 / KBS1 방송 캡쳐


지난 달 열린 공판에서 군 검찰은 “비무장 상태인 동료 소초원을 대상으로 계획적인 범행을 저지른 만큼 엄한 처벌이 불가피하다”며 임 병장에게 살인죄를 적용, 사형을 구형했다.

한편 임 병장은 지난해 6월 동료 소초원들을 상대로 수류탄을 터뜨리고 총기를 난사해 5명을 살해하고 7명에게 부상을 입힌 혐의로 구속 기소 당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