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대한민국 No1. HD포토뉴스 - 톱스타뉴스 보도/편집 규약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시행세칙
청소년보호정책
뉴스홈
스타 포토 슬라이드

‘프로듀스101’ 안형섭, “한때 가수의 길 포기할까 고민하기도 했어요” 진솔함 가득한 화보 공개

트위터로 보내기 스타 포토 슬라이드 기사최종편집: 2017년08월03일 10시26분    /    이찬혁 (reporter@topstarnews.co.kr ) 기자 
[톱스타뉴스=이찬혁 기자]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출신 안형섭이 디지털 매거진 뷰(view)를 통해 한층 깊어진 남성미를 드러냈다.
 
그는 최근 신사동 스튜디오다운에서 같은 소속사인 위에화 엔터테인먼트 이의웅과 함께 화보 촬영을 했다.
 
 

안형섭 / 디지털 매거진 뷰(view)
안형섭 / 디지털 매거진 뷰(view) 스타 HD 포토 슬라이드 쇼

 
그동안 밝고 귀여운 모습으로 사랑받아온 안형섭은 이날 캐주얼 룩은 물론, 하와이안 스타일에 댄디한 수트핏까지 다양한 모습으로 매력을 발산했다. 특히 우수에 찬 듯한 깊은 눈빛이 십대의 끝자락에 있는 소년과 남성미 사이의 묘한 매력을 풍겨 시선을 강탈한다.  
 
화보 촬영 후 인터뷰에서 안형섭은 ‘프로듀스 101’에서 최종 16위로 큰 인기를 모았지만 “사실 가수의 길을 포기할까 심각하게 고민한 적도 있었다”고 털어놔 주위를 놀라게 했다.
 
 
안형섭 / 디지털 매거진 뷰(view)
안형섭 / 디지털 매거진 뷰(view) 스타 HD 포토 슬라이드 쇼

 
그는 “전 회사를 나오면서 좀 힘들었다. 지치고 상처도 받고 그러면서 가수의 길을 포기할까 했지만 미련이 남았다. 정말 마지막이라는 심정으로 음악학원 등록해서 오디션을 봐서 위에화를 만났다”고 말했다.
 
이어 “‘프로듀스 101’ 출연 당시 이석훈 선생님이 ‘뭔가를 만들어가는 과정이 느리지만 꼭 해내는 친구가 있다. 그게 너다. 내가 너를 겪어봤지 않느냐’는 조언을 해줘서 큰 힘이 됐다”며 웃었다.
 
 
안형섭 / 디지털 매거진 뷰(view)
안형섭 / 디지털 매거진 뷰(view) 스타 HD 포토 슬라이드 쇼

 
‘닮은꼴 부자’라는 질문에 대해서는 “영화 ‘주토피아’의 주디를 닮은 것 같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안형섭은 “웹툰 ‘연애혁명’ 주인공 공주영과 키, 생일, 별자리, 혈액형, 가족관계까지 똑같아서 놀라기도 했다. 포털에 연관검색어도 있다. 작가님도 놀랐다고 블로그에 적어주셨는데, 아는 분은 아니다. 순수하고 인기 많은 캐릭터를 닮았다고 해서 좋았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20명 생방송 진출하고서 PD님과 정이 많이 들었다. 저보고 캐릭터도 독특하고 예술가적 기질이 있다고 해주셨다. 또 ‘오 리틀 걸’ 직캠을 칭찬해주셨다. 35명 중 최고라는 칭찬에 뿌듯했다. 앞으로 정식 데뷔를 통해 발전하는 모습 많이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해시태그   안형섭,   프로듀스101
기사최종편집: 2017년08월03일 10시26분    /    이찬혁 (reporter@topstarnews.co.kr )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er@TopStarNews.co.kr / COPYRIGHT 대한민국 No1. HD포토뉴스, 톱스타뉴스(www.TopStarNews.Net)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톱스타뉴스와 사전협의, 동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사진)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특히 topstarnews logo 워터마크가 있는 사진의 경우
사진 일부를 자르거나 로고 워터마크를 흐릿하게 하거나 왜곡, 변형해 블로그, 카페,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에 올리는 행위
‘적극적 저작권 침해’로 간주합니다. 이를 어길 시 형사처벌됩니다.
콘텐츠 제휴 / 사업 문의 (메일) 02-3443-4662

스타 패션화보

매체소개/ 광고안내/ 보도/편집 규약/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인터넷신문윤리강령 시행세칙/청소년보호정책/Mobile Mode
Copyright 2010 - 2017 톱스타뉴스 (TOPSTARNEWS.NET)
톱스타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특히 사진 일부를 자르거나 로고 삭제 등 왜곡/변형하는 행위는 ‘적극적 저작권 침해’로 간주합니다. 이를 어길 시 형사처벌됩니다.
톱스타뉴스(TopstarNews.Net) 취재본부: 02-3443-4662 기사제보/취재요청 reporter@topstarnews.co.kr
주소:서울시 서초구 서초대로50길 35, 남경빌딩 4층발행인·편집인:장영권신문등록번호:서울 아01403등록일:2010.09.06
한글제호: 톱스타뉴스, 영문제호:TOPSTARNEWS공동대표이사 : 장영권·김명수청소년보호책임자:이정범(주)소셜미디어네트웍스
공지사항